메뉴 건너뛰기

본문시작

[헤럴드경제=나은정 기자] 생후 20개월 된 동거녀 딸을 성폭행한 뒤 학대 살해한 30대 계부가 항소심에서 무기징역을 받았다.

대전고법 형사1-1부(정정미 부장판사)는 27일 양모(30)씨의 아동학대 살해와 13세 미만 미성년자 강간 등 사건 항소심에서 징역 30년 등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무기징역을 선고했다.

아동학대 치료 프로그램 200시간 이수, 신상공개 10년, 아동·청소년 등 관련 기관 취업 제한 10년, 위치추적 전자장치(전자발찌) 부착 명령 20년도 함께 명령했다.

재판부는 "생후 20개월 된 피해자는 아빠로 알고 따랐던 피고인에게 처참하게 맞고 성폭행당하다 사망했다"며 "사람의 존엄을 무자비하게 짓밟은 잔혹성을 고려할 때 피고인을 사회로부터 영원히 격리하는 게 맞다"고 판시했다.

다만, 검찰의 성 충동 약물치료(화학적 거세) 청구는 무기징역 선고 형량을 고려해 1심에 이어 기각했다.

양씨는 지난해 6월 15일 새벽 술에 취한 채 동거녀 정모(26)씨의 딸을 이불로 덮은 뒤 주먹과 발로 마구 폭행해 숨지게 하고, 정씨와 함께 시신을 아이스박스에 넣어 집 안 화장실에 보름이 넘도록 유기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.

http://naver.me/5LAhF0lT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34985 WHO "원숭이두창 감시 강화 촉구…20여개국 약 200명 확진·100여명 의심" 이아름 2022.06.02 0
34984 물통 피하는 처자 마름 2022.06.01 0
34983 중국산 롤 짝퉁게임 수준 임지은 2022.06.01 0
34982 모범국이었는데…대만 코로나 하루 사망자 100명 넘어 이아름 2022.06.01 0
34981 손흥민이 입국할 때 찼던 시계 임사호 2022.06.01 0
34980 롤) 뽈쟁이 T1광고하는 만화 임지은 2022.05.31 0
34979 필름사진이 치트키인 이유 마름 2022.05.31 0
34978 여고생 상습 성매수’ 30대 교육공무원 집행유예 이아름 2022.05.31 0
34977 "경찰차 사이에 곤히"..도로서 잠든 차량 잡고보니 무면허 [영상] 이아름 2022.05.31 0
34976 대학원생 밈은 왜 맨날 이과 얘기만 하는거냐? 임사호 2022.05.30 0
34975 우크라 "푸틴 승리하면 3차 세계대전"…서방에 중화기 재차 요청 이아름 2022.05.30 0
34974 게임업계 거대한 별이었던 테라 임지은 2022.05.29 0
34973 식량쇄국 확산… “50여국 19억명 굶을 위기” 이아름 2022.05.29 0
» 20개월 아기 성폭행·살해 계부, 징역 30년→무기징역 선고 이아름 2022.05.29 0
34971 거리 미관의 핵심 임사호 2022.05.29 0
34970 '소녀상' 본뜬 풍선인형에 바람 넣자 '쩍벌'..日극우 '깔깔'[영상] 이아름 2022.05.29 0
34969 대법 “임금피크제는 연령 차별…현행법 위반” 이아름 2022.05.28 0
34968 스타 프로게이머 컨트롤 수준 임지은 2022.05.28 0
34967 좀 전 앰버허드의 마지막 눈물연기 이아름 2022.05.28 0
34966 요즘 대학교에서 유행한다는 코디 임사호 2022.05.28 0

login join us close